Tuesday, April 9, 2013

다녀왔습니다!

저는 매일 학교에 돌아올때 홈스테이가족한테 인사로 그걸 말해요. 그다음에 어머님은 "앤드류 잘 다녀왔어요?" 라고 말해요.

I say that every day when I come home from work as a greeting to my host family. Then, my host mother says, "En-de-ryu, jal danyeo-wasseoyo?" which roughly means, "Welcome home."

지난 주말에 제주도에서 풀브라이트 회의 다녀려고 아주 좋은 시간이 있었어요. 해가 났고 바람이 불었고 경치가 아름다웠고 너무 재미있었네요! 다른 풀브라이트 원어민 선생님들을 만났던 시간이 저에게 축복이예요. 그러니까 저는 진짜 고마워요.

I had a fantastic time last weekend on Jeju Island (제주도/Jejudo) for the Fulbright Spring Conference. It was sunny, windy, beautiful, and so much fun! The time I get to spend with other Fulbrighters is a real blessing for me. I cherish it a lot.

그런데, 저는 천국에서 돌아오자마자 직접 교직과 한국어 수업 듣는것과 택견 배우는것을 계속했어요. 피곤하네요! 그래서 이 블로그에서 제주에 대한 기사 말고 저는 지난 주말에 제일 좋아하는 사진중에 하나를 나눌까요.

That said, I returned from the island paradise to hit the ground running in terms of teaching, attending Korean class, and resuming taekgyeon training. I'm pretty pooped. So, I'll leave the recollection posts about Jeju for the next few days, and instead just post one of my favorite photos from the weekend:
My friend Katelyn and me at the Cheonjiyeon Waterfall (천지연폭포). Look at how blue the water is! (photo taken by Kathy Hill)
P.S. Native Korean speakers, please feel free to correct my Korean!

Translate